119,문제해결 환이네 + 시작페이지 싸이트 맵

 

 

 

 

 

 

 

 

 

 

 

 

 

 

 

  | 프로필 | 시모음 | 아름다운글 | 사랑학개론 | 향수이야기 | 자아실현 | 잡동사니 | 고민상담 | 방명록

 

LOVE IS ...

 

아름다운이야기책

 

 

매거진보기

 

발송되었던 매거진 다시보기

 

(매)소스보기

 

매거진 소스 다시보기

 

이미지보기

 

매거진 이미지 다시보기

 

글 게시판

 

아름다운글을 게시판으로

 

소설이어쓰기

 

-온라인 소설 이어쓰기

┏TiTle: 미안해........... ┓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하루 종일 몰래 숨어... 너의 뒷모습을

쳐다봤던 거란다...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매일 밤 너에게 

전화를 걸어서는... 한마디 말도 않고 끊어버렸던

거란다...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괜히 화난 표정을 지으며... 

남자들과 재잘거리는 너를 외면해 버렸던 거란다.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눈송이가 하나 둘 조용히 내리는 어느 날... 

술에 취한 너를 꼬옥 안아 버렸던 거란다... 

미안해...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매캐한 담배 연기를 쉴 새 없이 뿌려대며... 

너의 얼굴을 밤하늘에 몇 번이고 떠올렸던 

거란다.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네 모습을 그린 연습장을 들키지 않으려... 

너에게 무지하게 화를 내고 말았던 거란다...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네가 건네 준 장난기 가득 담긴 메모를... 

소중히 간직하며 몇 번이고 쳐다봤던 거란다...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소개팅을 했다는 네 말 한 마디에... 

괜히 맥주캔을 기울이며 조마조마해 했던 거란다...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네가 마시다 남긴 식어버린 커피를... 

갓 뽑은 커피인 양 기분 좋게 마셔버린 거란다...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네가 맛있다던 초콜렛 몇 개를 사서는... 

네 가방 속에 몰래 넣어버린 거란다...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드디어 남자 친구가 생겼다고 네가 자랑하던 날... 

소주와 눈물을 동시에 마셔 버린 거란다...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어디선가 그 남자와 함께 있을 너를 위해... 

말없이 너의 행복을 기도했던 거란다...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너에게 고백 한 마디 못한 나를 저주하며... 

두 주먹이 깨지도록 벽을 내리쳤던 거란다...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어두운 모습을 들키지 않으려... 

전보다 더 허물 없이 너를 대했던 거란다...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내 품에 안겨 있는 너의 꿈을 꾸고는... 

복받쳐 오르는 슬픔에 몸부림을 쳐야 했던 거란다...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남자 친구를 소개해 주겠다는 네 말에... 

뒤돌아서서 왈칵 눈물을 흘리고 말았던 거란다...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영화 보러 가. 부럽지?" 라는 네 

문자 메세지에...담배 두 갑을 한꺼번에 피워 

버렸던 거란다...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남자 친구랑 싸웠다는 

네 침울한 전화에... 몹시 걱정해 주는 척 하며 

널 위로했던 거란다...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거리 리어카에서 

들려오는 이름 모를 노래 하나에... 5분 동안 

멍하니 서서 네 이름을 되뇌었던 거란다... 

미안해... 그저 난 네가 너무나 사랑스러워서... 

네가 끼어 있는 단체 사진을...몽땅 찢어 없애 

버렸던 거란다...네 생각에 푹 빠져 하얗게 

새왔던 내 모든 밤들... ? ?이름으로 빼곡히 

들어찬 내 모든 노트들... 네 추억이 가득 서린 

내 모든 기억의 편린들... 모두 버릴께. 모두. 모두...

미안해...정말로 미안해...널 좋아해서...

널 사랑해서...그리고...사랑은 미안하다고 하지 않는 거래... 

 copyright ⓒ 2010 hwaninea.net All rights reserv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