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로필 | 시모음 | 아름다운글 | 사랑학개론 | 향수이야기 | 자아실현 | 잡동사니 | 고민상담 | 방명록

 

기달릴께.....

 

환이네 시모음 책

 

 

시낭송

 

연애인들의 시낭송 코너!*^^*

 

시 게시판

 

아름다운시는 게시판에!!*^^*

 

아직도 가슴에 거짓을 

숨기고 있습니다. 

늘상 진실을 생각하는 

척하며 바로 사는 것처럼 

행동하지만 나만은 그 

거짓을 알고 있습니다. 

나조차 싫어지는 나의 얼굴 

아니 어쩌면 

싫어하는 척하며 

자신을 속이고 있습니다. 

내 속에 있는 인간적 

인간적이라는 말로써 

인간적이지 못한 

것까지 용납하려는 

알량한 내가 보입니다. 

자신도 속이지 못하고 

자신도 속이지 못하고 

얼굴 붉히며 들키는 바보가 

꽃을 나무를 

하늘을 속이려고 합니다. 

그들은 나를 보며 웃습니다. 

비웃음이 아닌 그냥 웃음이기에 

더욱 아픕니다. 

언제쯤이면 나도 

가슴 다 보여 주며 웃을 수 있을지요. 

눈물나는 것이 

고마울 때가 있습니다. 

---서정윤 님---
 

 copyright ⓒ 2010 hwaninea.net All rights reserv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