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9,문제해결 환이네 + 시작페이지 싸이트 맵

 

 

 

 

 

 

 

 

 

 

 

 

 

 

 

  | 프로필 | 시모음 | 아름다운글 | 사랑학개론 | 향수이야기 | 자아실현 | 잡동사니 | 고민상담 | 방명록

 

사랑이란 이름으로 ...

남자보기

반드시 남자만 보세요!!*^^*

여자보기

반드시 여자만 보세요!!*^^*

남녀모두보기

남자여자 모두 같이보기!!*^^*

 

술자리까지 칭찬이 자자 과 친구들과 

다같이 술을 마셨다. 술 마신 남자들의 

안주는 당연히 여자. 그녀는 모든 

남자들의 칭찬을 받고 있던 특별한 여자 . 

그만하면 그녀의 인간성을 믿기 

충분했기에 난 다음날 그녀에게 대시했다. 

달빛에 비친 그녀의 홍조 띤 얼굴 

MT 가서 술을 마시고 바람을 쐴 겸 

그녀와 밖으로 나갔다. 땅만 보고 걷던 

내가 문득 그녀를 바라봤을 때, 달빛에 

비친 그녀의 얼굴은 빨간 장미처럼 

너무나 사랑스러웠다. 아, 땡긴다. 

마음이 통하는 걸 느꼈을 때 평소 

친구처럼 지내던 그녀. 우울해서 

기분 전환하려 그녀와 차를 마셨다. 

나의 고민을 진지하게 들어주고 자기 

고민도 솔직하게 털어놓는 그 모습이 

너무 예뻤다. 다음 순간 내가 한 말은 

물론 “우리 사귀자” 였다. 곤란에 

처한 나를 구해줄 때 친구들과 같이 

간 노래방. 노래를 잘 못해 마이크를 

좀체 잡지 않으려는 내게 친구들이 

억지로 노래를 시켰다. 이때 흑기사처럼 

나타나 같이 불러주던 그녀. 친구들의 

놀림에도 아랑곳없이 수렁에서 구해준 

그녀를 내가 어찌 못 본 척하리요! 

아기처럼 천진난만한 표정을 지을 때 

학교 동아리 방의 전등이 나가 내가 

고치던 중, 뭐 좀 달라고 아래를 보니 

나를 빤히 쳐다보는 그녀. 동그란 눈에 

천진난만한 표정이 날 사로잡았다.

::메 인 화 면::
 

 copyright ⓒ 2010 hwaninea.net All rights reserv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