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상담/고민상담소/고민해결/고민/연애상담/연애고민상담

 

 

 

 

 

 

 

 

 

 

 

 

 

 

 

 

 

  | 프로필 | 시모음 | 아름다운글 | 사랑학개론 | 향수이야기 | 자아실현 | 잡동사니 | 고민상담 | 방명록

 

많이 힘들어??ㅠ.ㅠ

 

고민상담하기

 

모든걸 놔버리고싶은 심정

 

일기쓰기

 

하루일과를 정리해 보기

 

편지보내기

 

붙이지 못한 마음에 편지


접속된 회원 및 총회원 목록보기

현재 0분께서 회원으로 접속해 있습니다. 0 회원로그인
3182  7/266
괴운운.... 님께서 남기신 글
정말 나두 이제 그를 떠나보내고 싶습니다.

저와 그의 만남은 그리 쉽지 않았습니다.
모두의 반대를 등지고 서로 그렇게 아끼면서 여기까지 지내왔는데
이제는 헤어져야 합니다. 그와 저는 9살이라는 나이 차이가 있거든요.
그만큼 벽이 너무 많아요. 뚫고 헤쳐나가고 싶은데 그게 맘처럼 쉽지 않더라구요. 그가 너무 힘들어하는 모습을 보고 싶지 않구요..
제가 아닌 다른 그녀를 만나면 지금처럼 힘들지 않을 것 같습니다.
정말 그를 놓아 주고 싶은데 정말루 이러면 안되다는 것 두 알구 있는데 그게 맘처럼 되질 않네요...
정말 생각하면 길고도 짧았떤 2년동안... 너무도 힘들었던 그때의 기억을 이제는 여기서 접어 버리고 싶습니다.
사람과 사람이 사랑하는데 나이가 이렇게 벽이 될수 있다는 걸 새삼느꼈습니다. 혹시라도 저와 같은 분이 있다면 이말을 꼭 해주고 싶습니다.
정말 정말 그를 사랑한다면 놓아주어야 한다고요..
내 마지막 바램은 그가 내가 아파한만큼만 슬퍼한만큼만 행복해지길 바랍니다. 저때문에 힘들어하지 않고 꿋꿋히 잘 살기를 바라면서 이만 줄입니다. 정말 정말 슬퍼서 어떻게 하져? 어떤 식으로 그를 잊어가야 할지 정말 모르겠습니다. 어떻게해야 그를 위함인지....
정말 아무것도 모르겠습니다.
다만 아직도 그를 너무나도 사랑하는건 잊을수 없는건 .......


정말이지 너무 힘들어 술로 위로도 해보려했지만 그건 좋은 방법이 아닌것같습니다. 제가 좋은 충고를 해주었습니다. 좋겠습니다.
여러분두 저처럼 슬픈 추억을 만들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말을 꼭 해주고 싶습니다.


 
d41d8cd98f *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3110
   저기요~!^0^

그녀
2005/07/26 3293
3109
 잊고 싶은데... 잊어야 하는데....

나나
2005/07/26 3327
3108
   잊고싶다면 가족과 함께 추억을 만들어봐요!

제인
2005/07/26 3324
3107
     [re] 잊고 싶은데... 잊어야 하는데....

슬픈이
2005/07/26 3398
3106
 전 너무 슬퍼졌어요...

슬픈녀
2005/07/26 3366
3105
   [re] 전 너무 슬퍼졌어요...

2005/07/26 3088
3104
     [re] 순간적인 현상일 뿐이에요!^^

제인
2005/07/26 3486
3103
 3개월이 지나갔습니다...

첫사랑
2005/07/26 3131

 정말 나두 이제 그를 떠나보내고 싶습니다.

괴운운....
2005/07/26 3020
3101
 어색함을 풀려면 어떻게 하져?

아름다운,,,,
2005/07/26 3419
3100
   [re] 어색함을 풀려면 어떻게 하져?

천폭인
2005/07/26 3068
3099
 이 세상사람이 아닌 누군가를 잊고싶을때 어떡해야 하죠???

우창진
2005/07/26 3268
[1][2][3][4][5][6] 7 [8][9][10]..[266] [next]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신의키스

 copyright ⓒ 2010 hwaninea.net All rights reserv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