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상담/고민상담소/고민해결/고민/연애상담/연애고민상담

 

 

 

 

 

 

 

 

 

 

 

 

 

 

 

 

 

  | 프로필 | 시모음 | 아름다운글 | 사랑학개론 | 향수이야기 | 자아실현 | 잡동사니 | 고민상담 | 방명록

 

많이 힘들어??ㅠ.ㅠ

 

고민상담하기

 

모든걸 놔버리고싶은 심정

 

일기쓰기

 

하루일과를 정리해 보기

 

편지보내기

 

붙이지 못한 마음에 편지


접속된 회원 및 총회원 목록보기

현재 0분께서 회원으로 접속해 있습니다. 0 회원로그인
3185  3/266
castle 님께서 남기신 글
[re] 제 고민 좀 풀어주세여..(넘 힘드네여~~)

..후후...이해가 잘 안되는 부분이 있는뎅...그렇담..전에 정말 좋아하던 남자가 있었는데...별루 관심두 없구해서 그냥 잊기루 하구서 지금의 남자를 만났단 말인가요?...후후후...그리 간단한 문제 같진 않군요

우선 ...그쪽 본인 자신에게 가장 큰 결심이 필요한거 같아여..그러니까..우선 어느 한 쪽을 선택해야 한단 말이지요..만약에 그쪽이 전남자를 따라 서울로 갈 생각은 없는지요..그쪽들 연령을 몰라서 확실한 답변을 헤드리기 모하지만 ..음 그쪽이 전남자를 따라 서울로 갈생각은 없는지요..전남자가 더 좋다면...아마 현실상 불가능하다고 하겠지요..집안의반대두 있겠구..그렇담 지금의 남자를 택할경우...아마 제생각엔요..이남자도 전남자 못지않게 그쪽이 좋아하고 있는거 같아요..그래서 ..쉽사리 헤어지자는 말을 단호하게 못하는 걸수도..

..휴우...중언부언...결론적으루 제가 꼭 드리구 싶은 말은요...
지금의 남자가 예전의 남자보단..훨씬 낫다는거...하지만..언젠가는 정말 좋아했던 남자를 잊지못해 후회할수도 있겠지요..그치만..6년이라..그정도의 새월을 기다려왔다면 이제 그만 그를 놓아주는것도 좋은 방법이 아닐까요...


 
d41d8cd98f *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3161
 유부남

마주앙
2022/04/15 34
3160
 늘 천벌을 내려지게 만드는 자들

송바
2022/07/18 36
3159
 좌파가 사라져야 하는 이유?

2015프리맨
2022/06/16 37
3158
 100년후퇴한 한국, 내로남불/뻔뻔함/악인을 두둔한 쓰레기들땜에 정의공정은 다 무너졌다.

머스탱76
2022/06/27 37
3157
 후손들 세금폭탄 내리자는 자들

푸반장
2022/05/23 39
3156
 38

기적과함께
2022/04/21 40
3155
 당근마켓 캣맘 급발진

미라쥐
2022/05/17 40
3154
 조지아 주내 고등학교 상황

누라리
2021/01/19 42
3153
 밍구리 엄지척

로미오2
2021/01/10 43
3152
 류현진 2승 ‘왼쪽 담장으로 훨훨’… 토론토 9회 동점 허용

윤쿠라
2021/01/20 43
3151
 시선은 거기에

이비누
2021/01/27 43
3150
 '아디오스(Adios)' 핫스팟 버스킹 에버글로우

야생냥이
2021/01/28 43
[1][2] 3 [4][5][6][7][8][9][10]..[266] [next]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신의키스

 copyright ⓒ 2010 hwaninea.net All rights reserv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