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상담/고민상담소/고민해결/고민/연애상담/연애고민상담

 

 

 

 

 

 

 

 

 

 

 

 

 

 

 

 

 

  | 프로필 | 시모음 | 아름다운글 | 사랑학개론 | 향수이야기 | 자아실현 | 잡동사니 | 고민상담 | 방명록

 

많이 힘들어??ㅠ.ㅠ

 

고민상담하기

 

모든걸 놔버리고싶은 심정

 

일기쓰기

 

하루일과를 정리해 보기

 

편지보내기

 

붙이지 못한 마음에 편지


접속된 회원 및 총회원 목록보기

현재 0분께서 회원으로 접속해 있습니다. 0 회원로그인
3185  13/266
영화 님께서 남기신 글
......

음악소리가 너무 다정해서.
작은 글을 남기고 싶어젔습니다.
정말세상의 사람들은 너무도 아름답고 , 다들 멋있습니다.
하지만 저는 그렇치 못합니다...벌써 제나이 26 뭐하나 할줄아는것 없는 남자입니다.
얼마나 오랫동안 이런 기분에 빠져 살았는지... 너무 오래돼서 잘모르갰습니다
그래서 어디서 부터 다시 시작해야 할지도 모르갰습니다...
늘 따돌림당하고.. 무시당하고.
그래서 전 스스로 저라는 껍질속에 숨어들어갔었죠..
너무 오래 숨어있어서 인지.. 이제 밖으로 나가야 하는데 도무지 용기도 자신도 없습니다....
학교다닐떄부터 늘 자살하고 싶은 마음이 강했는데...
요즘은 정말 그생각이 너무 큽니다...
저는 정말 어쩔수 없는 놈입니다.
이나이 먹도록 평소 연락하는 친구하나 가지고 있질 못합니다..
휴대폰이 있긴한데.. 입력돼있는 번호중에 .친구의 것은 없습니다.
대학교에 서도 마찬가지입니다.. 아무하고도 어울리지 못합니다.....
하지만 이런거야 늘 경험했던거라 견딜수 있습니다...
그치만 돌이켜 생각해보면 너무나도 후회스럽고 어리석었던 제자신이 한스럽기만 합니다.....
죽고 싶다가도 가족들을 생각하면 죽을수 없습니다.....
전 정말 이제 끝내고 싶은데...너무 어렵네요.....
하느님이 계신다면... 이런 저를 알고 계실까요?...
전 그냥...... 단지... 평범하게 살고 싶을 뿐입니다.....정말 평범하게...


 
d41d8cd98f *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3041
 세상 살기가 이렇게 힘든건가 이제 좀 나이가 들었다고...

PAENNA
2005/07/26 2996
3040
   저의 의견...

사랑....
2005/07/26 2954
3039
     ☞ 세상 살기가 이렇게 힘든건가 이제 좀 나이가 들었다고...

☆ 네잎클로버 ☆
2005/07/26 2725
3038
  또 다른 문제가 생겼어요.

***
2005/07/26 2928
3037
 소중한 분이 있지만 떠나려고 합니다. ~^^*

혀비~♡
2005/07/26 3304
3036
 여러분~ 저좀 도와주세요~ ㅡ.ㅜ

가연
2005/07/26 2974
3035
 .......

123
2005/07/26 2910
3034
 친구의 친구를....

범진..
2005/07/26 3055
3033
 전 어떻해야하나요?

***
2005/07/26 3201
3032
 이럴땐어떠케야좋져?...

...
2005/07/26 3139
3031
 저보다 불행한 사람...

김민희
2005/07/26 3027

 ......

영화
2005/07/26 3091
[prev] [1]..[11][12] 13 [14][15][16][17][18][19][20]..[266] [next]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신의키스

 copyright ⓒ 2010 hwaninea.net All rights reservd